나만의 공예를 만나는 일주일
CRAFT WEEK 2018

2018. 5. 1 — 5. 7

2018. 5. 1 — 5. 7

8090 공예산책

프로그램 8090 공예산책
스팟 유리지공예관 위치
시간 11:00-17:00
주소 서울시 서초구 중앙로 555
웹사이트 http://yoolizzycraftmuseum.org

<8090 공예산책>전은 5월 1일부터 7일까지 일주일간 진행되는 ‘크래프트위크 2018’을 맞이하여 기획된 특별전으로, 유리지공예관(구 치우금속공예관)의 1980-90년대 소장품을 한자리에 모은 전시이다. 미술관의 소장품이 10년 만에 대중에게 소개되는 뜻깊은 자리에는 한국 금속공예의 발전을 견인해온 1세대 작가 유리지(1945-2013)의 대표작을 포함하여 현대공예를 이끌어간 한국과 미국 작가 12인의 작품이 전시된다. 설립자 유리지는 국내외 유수의 작가들과 교류하며 동시대 흐름 안에서 미술사적으로 가치 있는 공예 작품을 수집하였고, 이번 전시에서는 그 가운데 30여 점의 작품을 선보인다. 전시를 통해 당대의 미적·인류적 유산을 감상하고 오늘날 현대공예가 걸어온 길을 살펴봄으로 공예의 우수성을 확인할 수 있을 것이다. 나아가 현대공예의 새로운 매력을 느끼며 공예를 일상에서 누리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.

-전시명: 8090 공예산책
-일시: 2018.5.1-7
-관람시간: 11:00-17:00
-작가: 권순형, 김정후, 변승훈, 신광석, 유리지, 이정임, 전용일, Bruce Metcalf, Jack da Silva, Kirk Mangus, Mary Preston, Steven Bott

-내용: 현대공예운동의 거점 공간을 지향하며 2004년 개관한 유리지공예관(구 치우금속공예관)은 공예의 저변을 확대하고 대중과 함께 소통하기 위한 전시를 정기적으로 개최해오고 있다.

<8090 공예산책>전은 5월 1일부터 7일까지 일주일간 진행되는 ‘크래프트위크 2018’을 맞이하여 기획된 특별전으로, 유리지공예관의 1980-90년대 소장품을 한자리에 모은 전시이다.
미술관의 소장품이 10년 만에 대중에게 소개되는 뜻깊은 자리에는 한국 금속공예의 발전을 견인해온 1세대 작가 유리지(1945-2013)의 대표작을 포함하여 현대공예를 이끌어간 한국과 미국 작가 12인의 작품이 전시된다. 1980-90년대는 유리지 교수가 서울대학교(1981-2010)와 켄트주립대학교(1987), 타일러 미술대학, 뉴욕주립대학교(1988), 크랜브룩 아카데미 오브 아트(1997)의 교환·초빙교수로 재직하며 후학양성에 매진하던 시기이다. 국내외 유수의 작가들과 교류하며 동시대 흐름 안에서 미술사적으로 가치 있는 공예 작품을 수집하였고, 이번 전시에서는 그 가운데 30여 점의 작품을 선보인다.

전시를 통해 당대의 미적·인류적 유산을 감상하고 오늘날 현대공예가 걸어온 길을 살펴봄으로 공예의 우수성을 확인할 수 있을 것이다. 나아가 현대공예의 새로운 매력을 느끼며 공예를 일상에서 누리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.